남경필 지사, “안전한 경기도‧대한민국을 만들 것”
임지운 기자   |   2018-04-16

 

경기도는 16일 도청 신관 1층 분향소에서 세월호 참사 4주기 희생자 추도 행사에서 남경필 지사는 이날 조의록에 “벌써 4년이네요. 잊지 않겠습니다. 안전한 경기도‧대한민국을 만들겠습니다”라고 희생자를 추모했다.


한편, 경기도는 신관 1층에 마련된 세월호 분향소를 18일까지 오후 3시까지 운영하고 철거할 계획이다. 이는 안산정부합동분향소가 16일 정부 합동 영결·추도식을 가진 후 18일부터 철거를 시작하는데 따른 것이라고 밝혔다.


경기도청 세월호 참사 희생자 분향소는 사고 직후인 2014년 4월 28일 설치됐으며 16일 기준 총 10,830명이 참배를 마쳤다. 올해 참배객은 16일까지 101명이다.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많이 본 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인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