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이재정 교육감, 동화 할아버지로 깜짝 변신
임지운 기자   |   2018-04-03


경기도교육청 이재정 교육감은 2일 하남 미담유치원에서 깜짝 등장해 원아들에게 동화‘북극곰에게 냉장고를 보내야겠어’를 읽어 주며 동화 할아버지로 변신 했다고 밝혔다.

 
이날 이 교육감은 동화 구연에 이어 “북극곰이 왜 낙타에게 냉장고를 보내달라고 했을까?”라고 질문하자 유아들은 “북극이 더워져서요.”, “얼음이 다 녹아서요.”등 답을 했고, 자연스럽게 아이들과 눈높이에 맞춘 환경이야기를 나눴다.


이어 이 교육감은 교직원과 함께한 간담회에서 “유아의 눈높이에 맞는 공간 구성과 시설 점검이 필요하다.”며 “유아의 발달 단계에 맞는 놀이 시설, 화장실, 외부 창문 등 교육 환경에 세심한 관심을 가져 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이 교육감은 “무상 유아교육을 비롯한 교사의 전문성 신장, 교원 처우 개선, 교육과 보육의 분리 등 유아 교육의 발전 방안을 마련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 교육감은 “단설유치원의 새로운 시도에 대한 결과를 공유하면서, 미래 유아교육을 꿈꿔 나갔으면 좋겠다”며 “모든 유치원이 협력하여 유아교육의 새로운 변화를 함께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 교육감은 미담유치원 방문에 앞서 광주하남교육지원청에 들러 직원들과 도교육청과 교육지원청의 현장 지원 역량 강화, 근무여건 개선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고 경기도교육청은 밝혔다.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많이 본 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인저널. All rights reserved.